건강생활정보

  • 자가진단 건강체크

자동심장충격기로 \'골든타임\' 지키려면…\"단단히 밀착해 부착\"

작성자 : | 조회수 : 1,034
작성일 : 2021-08-17 08:09:40

(서울=연합뉴스) 김잔디 기자 = 갑작스러운 심정지로 쓰러진 사람에게 자동심장충격기를 사용하려면 피부의 땀이나 이물질을 제거한 상태로 단단히 밀착해 부착해야 한다. 이후 환자와 접촉하고 있는 사람이 없는지를 확인한 뒤 심장 충격을 시행하면 된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최근 심정지로 쓰러진 시민에게 심폐소생술과 자동심장충격기를 사용해 목숨을 구한 사례가 보도되는 등 자동심장충격기의 중요성이 커진 데 따라 올바른 사용 방법을 15일 안내했다.

자동심장충격기는 심정지 환자에게 짧은 순간 강한 전류를 흘려보내 다시 정상 심장 박동을 찾게 하는 의료기기다. 지난달 기준으로 국내에는 14개 제조·수입업체에서 총 79개 제품이 허가돼 있다. 자동심장충격기를 사용하면 심폐소생술만 시행했을 때보다 환자 생존율을 약 3배 더 높일 수 있다고 알려져 있다.

우선 심폐소생술이나 자동심장충격기가 필요한 심정지 환자를 발견했다면 119에 전화해 의료기관으로 이송을 요청해야 한다.

이때 자동심장충격기를 사용해야 한다면 부착 부위 피부의 땀이나 기타 이물질을 제거한 상태에서 패드를 부착해야 한다.

두 개의 패드 중 하나는 오른쪽 빗장뼈(쇄골) 아래에 부착하고 다른 하나는 왼쪽 가슴 아래의 중간 즈음에 부착한다. 패드의 표면에는 부착할 위치가 그림으로 표시돼 있으므로 참고하면 된다.

기기가 심전도를 분석할 때는 환자와 접촉을 피하고, 심전도 분석 결과에 따라 기기의 안내를 따른다. 전기 충격이 필요할 때는 제품에서 음성 또는 화면으로 '전기충격 버튼을 누르세요'라는 메시지가 나오게 돼 있다.

메시지가 나왔다면 환자와 접촉하고 있는 사람이 없음을 확인한 뒤 제품의 전기충격 버튼을 누르면 된다.

기기는 2분마다 환자의 심전도를 자동으로 분석해 전기충격 필요성을 판단한다. 안내가 나오면 심폐소생술을 멈추고 분석이 끝날 때까지 기다렸다가 음성 또는 화면 안내에 따라 전기충격 절차를 다시 시행하면 된다.

119 구급대가 현장에 도착하거나 환자가 깨어날 때까지 심폐소생술과 전기충격을 반복하여 시행해야 한다.

단 심전도를 분석하거나 전기충격을 가할 때 환자와 접촉해선 안 되며, 패드는 일회용이므로 다른 환자에 재사용하지 않는다.

자동심장충격기 사용방법(카드뉴스)
자동심장충격기 사용방법(카드뉴스)

(서울=연합뉴스) 자동심장충격기 사용방법. 2021.08.15. [식품의약품안전처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jandi@yna.co.kr

목록보기
Array ( )